서울시, 일자리카페…‘맞춤 취업프로그램’운영

증명사진 촬영, 면접교육, 맞춤 컨설팅 등 취업 全과정 지원

김은주 기자 | 입력 : 2019/02/22 [11:08]

 

경력기술서 작성 컨설팅, 증명사진 촬영, 면접교육 등 취업 준비와 정보를 한 자리에서 해결할 수 있는 상반기 공채 맞춤 취업 프로그램이 서울시 일자리카페에서 3월부터 본격 운영된다.

 

종로, 신촌을 비롯한 청년밀집지역에 위치한 서울시 일자리카페는 작년 한해 82천명의 취업준비생이 이용했으며, 취업을 준비하는 만 15~39세 청년이라면 누구나 다양한 취업지원프로그램과 스터디룸 대여까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2~3월 일자리카페 프로그램은 <서울일자리포털>(http://job.seoul.go.kr)에서 바로 예약·신청 할 수 있다.

 

올해 3월부터는 실전취업집중컨설팅프로그램을 신설해 운영한다. 전담컨설턴트가 5주간 취업목표에 맞춰 밀착컨설팅 제공-연중 사후관리까지’, 취업 전 과정을 집중적으로 관리한다.

 

다양한 주제의 특강, 멘토링 뿐만 아니라 개인별 취업준비단계에 따라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실전취업에 대비하도록 지원한다.

 

지난 해 18개 일자리카페에서 4,840명이 참여해 높은 만족도와 참여율을 보인 스터디 멘토링은 올해 70여개 일자리카페로 확대 운영해, 스터디그룹이 원하는 멘토링을 최대 3회까지 맞춤 제공한다.

 

올해 직무·기업분석 상담, 영문이력서 컨설팅, 경력직 맞춤컨설팅, 현직자 잡콘서트 등 청년 눈높이에 맞는 일자리카페 특화프로그램을 운영하여 더 많은 청년들이, 더 자주 이용하는 일자리카페로 운영할 계획이다.

 

직무·기업분석 상담은 청년들이 직무중심 채용에 효과적으로 대비할 수 있도록 희망직무 및 기업에 대한 맞춤정보를 1:1로 제공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