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산업 수출상담회…33개국 220개사 유력 구매자 초청

22~23일 서울 양재동 aT센터…대대적 한국 농식품 세일즈

김은주 기자 | 입력 : 2019/05/21 [10:01]

 

▲ 대형마트의 과일들     © 열린뉴스


농림축산식품부는 22~23일 양재동 aT센터에서 ‘2019 상반기 농산업 대규모 수출상담회BKF’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상담회는 2008년 최초 개최이래 최대 규모로서 33개국 220개 업체 220명의 해외 유력 구매자를 초청, 국내 440여개 수출업체와 11 매칭 상담을 진행한다.

 

올해 상담회 수출 상담목표는 전년 상담실적 대비 120% 증가한 35천만달러(4174억원), 초청 규모를 확대하고 농식품 전후방 산업과 연계를 강화해 구매자 매칭과 수출 확대 효과를 극대화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는 미국 식자재유통 유엔에프아이(UNFI), 일본 드럭스토어 다이코구, 미얀마 대형유통업체 시티마트(CITY MART) 등 다양한 유통채널 구매자와 미얀마·캄보디아·인도·몽골·폴란드·러시아·키르키즈스탄에서 초청한 구매자들이 참가한다.

 

우리 농식품 수출업체는 아세안에서 특히 인기가 높은 딸기·배 등의 과실류와 품질이 우수한 새송이와 느타리버섯 등 신선 농산물뿐만 아니라 컵떡볶이, 홍삼음료, 비건 김치, 생들기름 등을 선보인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